대세 ‘일체형’ 세탁건조기…’워시타워’ 게임체인저로 등극
대세 ‘일체형’ 세탁건조기…’워시타워’ 게임체인저로 등극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3.03.13 12: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롬 워시타워, 글로벌 세탁건조기 주도
2020년 출시후 연평균 성장률 약 30~40%
구매 고객중 절반이 일체형 워시타워 선택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일체형 세탁건조기 워시타워가 글로벌 세탁시장에서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있다.

LG전자는 트롬 워시타워가 세탁건조기의 ‘게임체인저’로 자리잡으며 일체형 세탁건조기 시장을 개척하며 큰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3] LGE_워시타워, 워시타워 컴팩트 (1).jpg
일체형 세탁건조기 'LG 트롬 워시타워'가 글로벌 세탁시장에서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 트롬 워시타워는 2020년 LG전자가 세탁기와 건조기를 일체형으로 구현한 원바디 세탁건조기다. 하단에는 드럼세탁기, 상단에는 건조기를 합친 일체형 제품이다.

워시타워는 출시 후 지난해까지 매년 30%에 달하는 매출 성장을 기록했다. 특히 지난해에는 대용량 19kg 이상 트롬 세탁기를 구매한 고객 과반수 이상이 워시타워를 선택했다.

글로벌 시장에서 워시타워 매출 또한 2021년 대비 지난해 40% 이상 성장하는 등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LG전자는 워시타워의 인기비결을 기존 분리형 제품과 차별화되는 디자인과 편리함으로 꼽았다. LG전자가 외부 컨설팅 기관을 통해 워시타워 구매고객 150명을 대상으로 워시타워 구매사유에 대해 자체 조사해본 결과 ‘일체감 디자인’ 때문에 구매했다는 고객이 26%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뒤이어 ‘편리한 조작부 위치’가 20% 정도 비율을 차지했다.

[사진2] LGE_워시타워 (1).jpg
일체형 세탁건조기 'LG 트롬 워시타워'가 글로벌 세탁시장에서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있다. 사진=LG전자

또 다른 조사기관이 워시타워 구매고객 218명을 조사한 결과에서도 90%가 넘는 고객이 추후에도 일체형 제품을 구매하겠다고 답했다.

일체형 세탁건조기 워시타워의 인기비결은 무엇보다 공간활용성이다. 병렬 설치에 비해 필요 공간이 절반으로 줄고 각자 직렬 설치할 때보다 높이가 낮아 별도의 발 받침대가 필요 없다. 또 조작부가 낮은 일반적인 드럼세탁기처럼 허리를 숙이거나 상단 건조기 조작을 위해 손을 멀리 뻗지 않아도 편안하게 세탁건조기를 조작 가능하다.

한편 LG전자는 세탁량이 적은 가구나 세탁실이 좁은 가정에서도 일체형 세탁건조기를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지난해 워시타워 라인업에 소형 제품을 추가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트롬 워시타워 컴팩트는 좁은 공간에도 설치할 수 있도록 워시타워 대비 가로 100㎜, 깊이 230㎜, 높이 235㎜ 줄인 가로 600㎜, 깊이 660㎜, 높이 1655㎜다.

박원영 LG전자 한국영업본부 리빙솔루션마케팅담당은 “감각적이고 미니멀한 디자인에 차원이 다른 성능과 편리함까지 갖춘 일체형 세탁건조기의 대명사 워시타워를 지속 진화시켜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