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패키징, 김재홍 대표이사 신규 선임
삼양패키징, 김재홍 대표이사 신규 선임
  • 정윤서 기자
  • 승인 2023.03.22 09: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제9기 정기주주총회 및 이사회’ 개최…보통주 1주당 750원 현금 배당
삼양패키징은 22일 제9기 정기주주총회와 이사회 개최했다. 사진=삼양그룹
삼양패키징은 22일 제9기 정기주주총회와 이사회 개최했다. 사진=삼양그룹

[이지경제=정윤서 기자] 삼양그룹 패키징 계열사인 삼양패키징은 22일 제9기 정기주주총회와 이사회 열고 김재홍 대표이사를 신규 선임했다.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제9기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이사 및 감사 선임, 이사 및 감사 보수 한도 승인 등 6개 안건이 모두 원안대로 가결됐다.

삼양패키징은 2022년 매출액 4074억원, 영업이익 238억원을 달성했다고 보고했다. 제9기 재무제표와 연결재무제표 승인에 따라 보통주 1주당 750원을 현금 배당하기로 했다.

아울러 사내·사외이사 각 1명, 감사 1명이 신규 선임됐다. 김재홍 삼양패키징 경영총괄사무와 지창훈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사외이사가 각각 사내이사와 사외이사로 선임됐다. 새로운 감사에는 김명기 전 삼양사 식품BU(비즈니스 유닛)장이 선임됐다.

조덕희 대표이사는 “지난해 아셉틱 5호기 설비 가동률 100%를 달성하며 안정적인 생산체계를 구축하고 재활용 사업에 대한 투자 유치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미래 성장을 위한 기반을 다졌다”며 “올해는 아셉틱 시장 리더십 강화, 용기 사업 수익성 제고, 재활용 사업 고도화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총 이후 열린 이사회에서는 김재홍 사내이사가 삼양패키징 대표이사로 신규 선임됐다. 

이에 따라 삼양패키징은 신임 김재홍 대표 체제로 운영된다.

김재홍 대표이사는 서울대학교 식품공학과를 졸업하고 1989년 삼양사에 입사 후 삼양사 식품기획팀장, 삼양홀딩스 HRM팀장을 거쳤다. 2016년 임원으로 승진해 삼양패키징 경영총괄사무 등을 역임했다.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