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실적방어 ‘성공’…2분기 매출 77조원
삼성전자, 실적방어 ‘성공’…2분기 매출 77조원
  • 신광렬 기자
  • 승인 2022.07.07 16: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역대 2번째…영업익 14조원, 전년比 11.4%↑
상반기 매출 130조, 20%↑…영업익 28조 28%↑
​​​​​​​반도체 선방에 환율효과 8천억원 가량 반영된 듯

[이지경제=신광렬 기자] 삼성전자가 올해 상반기 대내외 갖은 악재 상황 속에서도 실적 방어에 성공했다.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와 인플레이션(물가상승), 경기둔화에 따른 수요 위축 등 갖은 대내외 악재 속에서도 비교적 선방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7일 2분기 연결기준 잠정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77조원, 영업이익 14조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3나노 시대’를 열고 시스템 반도체 세계 1위에 도전한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3나노 시대’를 열고 시스템 반도체 세계 1위에 도전한다. 사진=삼성전자

올 2분기 매출은 분기기준 역대 두 번째로 많다.

매출의 경우 역대 최고치였던 1분기(77조7천800억원)보다는 1% 감소했으나, 2분기 기준으로는 가장 많다.

영업이익은 1분기(14조1200억원)보다 0.85% 감소했고, 2분기 기준으로는 역대 세번째로 많다.

지난해 2분기 대비 매출은 20.94%, 영업이익은 11.38% 각각 증가했다.

삼성전자의 이런 실적은 증권가 전망치(매출 77조567억원, 영업이익 14조7483억원)와 비교하면 매출은 거의 부합하고, 영업이익은 다소 밑도는 수준이다.

올해 상반기 매출액은 154조780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전년 같은 기간 129조600억원 대비 19.93% 증가했다. 상반기 영업이익도 28조1200억원으로 집계돼 전년(21조9500억원) 대비 28.11% 늘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3분기에 분기 매출 첫 70조원을 돌파한 뒤 올해 1분기까지 3개 분기 연속 역대 최고 매출 행진을 이어왔다.

이날 부문별 세부 실적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반도체 부문 선방과 환율 효과가 실적을 견인했을 것으로 분석된다.

증권가는 삼성전자가 2분기에 반도체 부문에서 10조원 안팎의 영업이익을 올린 것으로 추정했다.

중국의 주요 도시 봉쇄 등의 영향으로 PC용, 모바일용 수요는 약화됐지만, 데이터센터 투자 등 서버용 수요가 견조한 덕분이다.

스마트폰과 가전은 인플레이션과 경기 둔화 우려 등으로 수요가 줄면서 실적이 뒷걸음쳤을 것으로 추정된다.

증권업계는 2분기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출하량이 6100만대 수준으로 1분기의 7300만대보다 1천만대 이상 줄어든 것으로 추산했다.

TV 출하량은 900만대로 전 분기 대비 28% 감소한 것으로 관측했다.

삼성전자가 대내외 악재 속에서도 2분기에 선방한 데는 환율 효과도 크게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2분기 원/달러 평균 환율은 1260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2%, 전 분기 대비 5% 급등했다. 2분기 환율 상승으로 인한 환효과는 8300억원 가량으로 추정된다.

반도체는 달러로 거래돼 거래실적을 원화로 환산하면 매출과 영업이익은 늘어나게 된다.

스마트폰과 가전의 경우 원자잿값 및 운송비 부담이 커졌지만, 해외 생산기지에서 생산된 제품은 현지 통화로 거래돼 달러화 상승에 따른 부정적인 영향을 어느 정도 상쇄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삼성전자의 향후 실적 전망은 불투명하다. 2분기 후반부터 급속히 냉각된 경기가 하반기에 본격적으로 반영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삼성전자의 주요 먹거리인 메모리 가격 하락세가 심상치 않다. D램 가격은 3분기에 2분기 대비 최고 10% 하락(트렌드포스 전망)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고, 낸드플래시 가격 역시 내림세를 보이고 있다.

다만 3분기에는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신제품인 ‘갤럭시 Z 폴드4’와 ‘플립4’를 출시하는 만큼 신제품 효과를 누릴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다 반도체 서버 수요가 견조할 것으로 전망되고,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도 수율(결함이 없는 합격품의 비율)이 안정되고 제품 가격이 오르는 추세여서 실적이 급격히 하락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한편 이날 삼성전자의 주가는 장 초반 1%대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1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보다 1.60% 오른 5만7300원에 거래 중이다.


신광렬 기자 singha1235@naver.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