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소형모듈원전사업 진출
DL이앤씨, 소형모듈원전사업 진출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7.20 10: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나다 테레스트리얼 에너지와 소형모듈원전 사업 MOU
일체형 용융염 원자로, 안전성·경제성 갖춘 탈탄소 에너지
소형모듈원전(SMR)을 통해서 친환경 신사업 포트폴리오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DL이앤씨가 탈탄소 에너지원으로 주목받고 있는 소형모듈원전(SMR : Small Modular Reactor) 사업에 진출한다.

DL이앤씨는 캐나다 테레스트리얼 에너지(Terrestrial Energy)와 소형모듈원전 개발 및 설계·기자재 조달·시공(EPC) 사업과 관련한 업무협약(MOU)를 맺었다고 20일 밝혔다.

2012년 설립된 테레스트리얼 에너지는 차세대 SMR인 일체형 용융염 원자로(IMSR: Integral Molten Salt Reactor)를 주력 모델로 개발하고 있다. 용융염 원자로는 핵연료가 냉각재에 녹아 있는 형태의 용융염을 연료로 활용하는 방식으로 액체연료 원자로라고도 불린다.

4세대 원자로 개발사 중 인허가 단계에서 선두주자인 테레스트리얼 에너지는 최초의 상업용 일체형 용융염 원자로를 개발해 2031년 상업운전 돌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DL이앤씨는 소형모듈원전을 미래 신성장 사업 중 하나로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DL이앤씨가 강점을 보유하고 있는 석유화학 플랜트 개발사업과 연계해 산업용 전력과 열원을 공급할 수 있는 일체형 용융염 원자로 개발을 테레스트리얼 에너지와 함께 추진한다.

DL이앤씨는 향후, 소형모듈원전 사업을 그린수소 및 암모니아 생산까지 연계해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새로운 에너지 기술 개발을 모색할 계획이다.

DL이앤씨 유재호 플랜트사업본부장은 “차세대 원전기술의 선두주자인 테레스트리얼 에너지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북미를 포함한 글로벌 소형모듈원전 시장 진출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하며 “나아가 수소, 암모니아 밸류 체인과 연계해 탈탄소 에너지원 개발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이몬 아이리쉬 테레스트리얼 에너지 대표이사는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프로젝트 수행 경험이 있는 DL이앤씨와의 협업을 통해 테레스트리얼 에너지의 일체형 용융염 원자로 기술 상용화를 더욱 앞당길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