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지속가능성지수 10년 연속 1위…명예의 전당 선정
신한銀, 지속가능성지수 10년 연속 1위…명예의 전당 선정
  • 김수은 기자
  • 승인 2021.11.05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도적 ESG 경영 실천으로 사회적 책임 다할 것”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21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시상식에서 은행 부문 10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21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시상식에서 은행 부문 10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 사진=신한은행

[이지경제=김수은 기자] 신한은행이 차별화된 지속가능경영으로 명예의 전당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21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시상식에서 은행 부문 10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n Sustainability Index)’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표준인 ‘ISO 26000’의 7대 핵심 주제를 기준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 수준을 평가하는 지수이다.

이번 조사에서는 48개 산업, 202개 기업 및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고객, 지역사회, 주주, 협력사 등의 이해관계자 및 전문가들이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신한은행은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소통하고 산업별 주요 이슈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사회 공동체적 가치를 추구한 성과를 인정받아 은행 부문 1위를 수상하게 됐다.

대표적인 사례로 사회적 안전망의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위한 ‘동행(同行)’ 프로젝트를 시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방학기간 결식 아동에게 밀박스, 다문화가정 자녀들에게 한국어교육과 심리치료 등을 지원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더 나은 세계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회적 문제에 대응해 상생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겠다”며 “앞으로도 선도적 ESG 경영을 실천해 기업의 경제적 가치와 사회 공동체적 가치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수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