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ESG 발맞춰 지구 살리는 예술활동에 동참
신한은행, ESG 발맞춰 지구 살리는 예술활동에 동참
  • 김수은 기자
  • 승인 2021.11.08 16: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 후원…문화 발전에 기여
신한은행이 후원하는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 포스터.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이 후원하는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 포스터. 사진=신한은행

[이지경제=김수은 기자] 신한은행이 ‘지구를 살리는 착한 예술 활동’에 동참한다. 신한은행은 서울시 논현동 가구거리에서 진행되는 종합 예술 전시 행사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을 후원한다고 8일 밝혔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지구를 살리는 착한 예술’이라는 주제로 회화, 조형물, 사진 등 100여점을 공모를 통해 선정했다.

공모 선정작은 논현동 가구거리에 위치한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 주제관과 13개 가구 매장에서 이달 14일까지 전시된다. 이번 전시에서는 김물길, 나난, 샌정 등 개성 넘치는 작가들의 작품 감상할 수 있다. 공모전 참여 작가의 MD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팝업스토어도 운영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금융그룹의 ESG 활동을 소개하는 전시 공간을 2021 아트프라이즈 강남 주제관에 설치했다”며 “앞으로도 문화·예술 발전은 물론 사회와 상생하는 사회적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수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