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 적용 단지 속속 입주
‘한화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 적용 단지 속속 입주
  • 이승렬 기자
  • 승인 2022.08.05 11: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지 특성에 맞게 외관부터 차별화된 디자인 적용
올해 6개 포레나 단지 입주하며 브랜드 인지도↑

[이지경제=이승렬 기자] 한화건설(대표 최광호)의 아파트가 프리미엄 브랜드 ‘포레나’로 변신하고 있다.

한화건설은 올해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 적용 단지들의 성공적인 입주를 바탕으로 디자인 차별화를 통한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 구축에 나섰다.

포레나 천안두정2.jpg
3월 입주한 ‘포레나 천안두정’에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이 처음 적용됐다. 사진=한화건설

포레나 브랜드로 처음 분양했던 ‘포레나 천안두정’을 시작으로 올해 총 6개 단지가 입주한다. 특히 한화건설이 개발한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이 적용된 단지들이 모습을 드러내며 입주자들의 만족도를 이끌어내고 있다는 평가다.

한화건설은 지난 2020년 7월 포레나 익스테리어(외관) 디자인’ 개발을 완료하고 향후 분양 상품에 순차적으로 적용해왔다. 이는 독창적인 가치와 브랜드 아이덴티티(정체성)를 담은 디자인 개발을 통해 외관부터 다른 아파트들과 차별화하고 포레나의 프리미엄 디자인이 적용된 아파트임을 인식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은 건물 외부 색채 디자인 ‘포레나 시그니처 스킨’과 게이트(출입구) 디자인 ‘포레나 페이스’, 저층부 및 동 출입구 디자인 등으로 구성된다. 이 요소들은 아파트 출입구부터 필로티, 각 동의 출입구, 건물 입면 색채와 패턴, 로고에 이르기까지 연결, 확장되어 포레나만의 아름다운 디자인 세계를 구축해 나간다. 이렇게 완성된 디자인은 아파트의 특성에 맞게 조정하여 적용된다.

포레나 천안두정1 (1).jpg
포레나 천안두정을 비롯해 올해 총 6개 '한화포레나' 단지가 입주한다. 사진=한화건설

올해 3월 입주한 포레나 천안두정 역시 인근 지역에서 디자인으로 차별화된 단지로 화제를 모으는 등 두정동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했다.

이번달에는 인천 미추홀구의 랜드마크 단지가 될 ‘포레나 인천미추홀’ 864세대와 부산 덕천동 포레나 타운의 시초가 되는 ‘포레나 부산덕천’ 636세대 입주가 진행된다. 또 총 1881세대 대단지인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와 1128세대 ‘포레나 루원시티’도 입주를 기다리고 있다.

윤용상 한화건설 건축사업본부장은 “포레나 단지들의 입주가 본격적으로 이뤄지며 실제 체험하는 익스테리어 디자인에 대한 고객 만족도가 높은 상황”이라며 “지속적으로 차별화된 디자인 및 상품 개발을 통해 포레나 브랜드의 가치를 높여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화건설은 올해 역대 최대 물량인 1만 5천여 세대의 포레나 주거상품을 공급하고 서울을 비롯한 전국 주요도시의 분양 및 노출빈도 확대를 통해 브랜드 위상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승렬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