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광주에 스타필드·백화점 개발 동시 추진
신세계, 광주에 스타필드·백화점 개발 동시 추진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8.17 12: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등산관광단지에 호남권 최초 스타필드 출점
광주신세계 확장해 ‘국내 최고 백화점’ 개발도
스타필드·백화점 동시개발 시너지 효과 기대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신세계그룹이 광주광역시 어등산 부지에 호남권 최초의 스타필드 건립을 추진한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쇼핑·문화·레저·엔터에 휴양까지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체류형 정통복합쇼핑몰 ‘스타필드 광주(가칭)’를 개발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스타필드 광주(가칭) 전경.jpg
신세계그룹이 광주에 호남권 최초의 스타필드 건립을 추진한다. 사진=신세계

스타필드 광주에는 쾌적한 구성의 매장에 300여개 이상의 다양한 브랜드와 도심형 워터파크, 체험형 스포츠시설 등이 들어설 계획이다. 지역 특성과 고객 니즈, MZ세대 라이프스타일을 매장 구성에 반영하고, IT기술을 활용한 문화 향유 콘텐츠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도심 외곽의 대형 부지를 사용하는 만큼 교통 혼잡이나 주차난에서도 보다 자유로울 전망이다.

동시에 신세계그룹은 기존 광주신세계백화점을 대폭 확장하고 업그레이드해 지역 1번점을 넘어 ‘국내 최고의 랜드마크 백화점’으로 개발한다는 청사진도 제시했다.

새로 태어나게 될 ‘광주신세계 아트 앤 컬처 파크’는 강남점의 ‘고품격’, 센텀시티점의 ‘매머드급 규모’, 대전점의 ‘복합문화예술공간’ 등 전국 각지 지역1번점 매장의 장점들을 결합한 미래형 프리미엄 백화점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영업면적은 총 13만2230㎡(4만평) 규모로 세계 최대 신세계 센텀시티점에 준한다. 현재 영업 중인 광주신세계와 이마트 부지 외에도 인근 보유 부지를 더해 새로운 랜드마크를 선보인다.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는 “오래 전부터 검토해 온 스타필드 개발 사업을 광주와 호남 고객들께 제안드릴 수 있게 돼 감사한 마음이다. 스타필드 광주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임은 물론 휴양이 결합된 진정한 체류형 복합쇼핑몰을 개발해 지역 관광의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역량과 노하우를 집결할 것”이라며 “빠른 시일 내에 부지 확정, 마스터 플랜, 행정 절차를 마치고 착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