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본코, 세계 최대 해수담수화 기관과 CCUS 협력
카본코, 세계 최대 해수담수화 기관과 CCUS 협력
  • 이승렬 기자
  • 승인 2023.01.18 10: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우디 SWCC와 MOU… 사우디 내 CCUS 공동연구

[이지경제=이승렬 기자] 탈탄소 솔루션기업 카본코와 세계최대 해수담수화 기관인 SWCC가 손잡고 CCUS 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카본코와 사우디 해수담수청(SWCC)이 CCUS 사업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DL이앤씨

DL이앤씨(DL E&C)가 설립한 탈탄소 솔루션 전문기업인 카본코(CARBONCO)는 사우디아라비아 해수 담수청(SWCC)과 사우디 수도 리야드에서 탄소 포집·활용·저장(CCUS) 사업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SWCC는 사우디 정부 산하 기관으로 세계 최대의 해수 담수화 설비를 운영하고 있다. 다수의 발전소를 운영하는 사우디 제 2의 전력생산 사업자이다. 소속 연구소를 통해서 사우디에서 재생에너지를 이용한 해수 담수화 및 발전 분야에서의 탄소저감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카본코와 SWCC는 SWCC가 운영하고 있는 발전소에서 포집한 탄소를 해수 담수화 후처리 공정에 이용하는 CCUS 기술 도입에 대해 협력한다.

양사는 CCUS 기술 적용을 위한 사업성 검토 및 기본설계 연구 등을 바탕으로 상용 CCUS 플랜트 건설을 포함한 CCUS 사업개발 전반에 걸쳐서 협력할 계획이다. 더불어 사우디 내에서 활용할 수 있는 탄소의 생물학적·화학적 전환, 광물화 및 저장 등 다양한 CCUS 사업을 공동으로 연구할 예정이다.

'사우디 EVOLVE 2023' 포럼에서 유재형(가운데) 카본코 사업개발실장이 CCUS 기술로 담수화의 밸류 체인을 확장시키는 적용 방안과 효과 등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DL이앤씨

타리크 알 가파리 SWCC 국장은 “SWCC는 사우디 VISION 2030 달성을 선도하기 위해 재생에너지를 이용한 해수 담수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며 “카본코와 협력을 통해 발전소에서 포집한 탄소를 해수 담수화 후처리 공정에 재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재형 카본코 사업개발실장은 “카본코는 CCUS 기술을 발전시켜 다양한 분야에 적용하는 한편, 지속가능한 CCUS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하며 “카본코 CCUS 기술이 해수 담수화 공정에 적용된다면 사우디의 탄소중립을 위한 맞춤형 해답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카본코는 DL이앤씨가 지난해 8월 친환경 탈탄소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CCUS 사업전문기업으로 설립한 회사다. CCUS 뿐만 아니라 수소 및 암모니아 사업을 포함한 친환경 디벨로퍼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승렬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