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어린이집 급식소 7천200곳 점검
식약처, 어린이집 급식소 7천200곳 점검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2.06.10 09: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식중독 예방…연내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전수 점검 예정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름철 어린이 식중독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점검을 실시한다.

10일 식약처에 따르면 이번 점검은 전국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7200여곳을 대상으로 오는 13일부터 7월 15일까지 이뤄진다.

주요 점검내용은 식중독 예방수칙 준수 여부, 사용 제품(원료)의 유통기한 경과 여부, 식품의 위생적 취급기준 준수 여부, 급식 시설과 기구의 세척·소독 관리 등이다.

식약처는 최근 5년(2017∼2021년)간 식중독이 연평균 282건, 5813명 발생했는데 이중 집단급식소에서 발생한 건이 64건, 2593명이라고 밝혔다. 건수로는 23%, 환자 수로는 45%의 비중이다.

식약처는 “집단급식소는 식중독 발생시 많은 환자가 발생하는 경향이 있는 만큼 어린이집 등 집단급식소는 위생·안전관리를 철저히 하고 일상에서도 적극적으로 식중독 예방수칙을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식약처는 이번 점검을 포함해 올해 전국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1만1600여곳을 전수 점검할 계획이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